달력

01

« 2018/01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지하철에 내려서 에펠탑으로 가는 길목에서 처음보는 것은 기념품가게로 파리 기념주화 판매기계가 눈에 확 다가 온다. 파리관광지에가면 거의 모든 포인트에 해당 지역특징을 살린 기념주화 2유로로 판매가 된다. 처음에는 기념품이 될것 같아 구입 하다 보면 무시 못할 금액이 지출이 될것 같다.

NIKON D200 | Aperture priority | 1/20sec | F/5.6 | ISO-100 | 2006:06:08 16:44:02

간략하게 에펠답을 설명하면 에펠탑은 1789년 프랑스 혁명 100주념 기념으로 1889년에 열린 파리 만국박람회를 위해 지어진 임시구조물이었다. 전세계 최고 높이였고 자유의 여신상 건축에 참여했던 귀스타프가 설계했다. 한동안 라디오 방송용으로 사용되기도 했으며 재료가 철로 되어있어 날씨에따라 높이가 달라지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현재 파리의 대표적인 상징물이다. 주야간 모두 관광객이 많은곳으로 관람을 하기위해서는 케이블카나 계단투어를 할 수 있다. 에펠탑을 가장 아름답게 보기 위해서는 강 건너편인 샤이요 궁앞에서 바라보면 된다.

파리 에펠탑으로 가다보면 지금은 도로 공사를 하고 있는데 아주 귀여운 크레인을 발견할 수있다. 공사용으로 가져다 놓은것 같은데, 프랑스에 제품은 모두 디자인적 요소가 많이 강조 된것 같다. 차량이든 건물이든 평범한것이 없는것 같다. 항상 평범한 것 들만 보던 나에게는 프랑스에서 처음으로 느끼는 문화적인 체험인것 같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00sec | F/7.1 | ISO-200 | 2006:06:08 16:45:04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320sec | F/9.0 | ISO-200 | 2006:06:08 16:49:20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00sec | F/5.0 | ISO-200 | 2006:06:08 16:50:22

에펠탑에 거의 다다르면 한국에서도 있는 동전 자동 화장실이 보인다. 여행을 해보면 알겠지만 화장실 가는것이 먹는것과 동일하게 중요한것을 볼 수 있다. 특히 프랑스는 공중화장실로 불리는 맥도날드 매장을 찾기가 하늘에 별따기에 가까움으로 이런곳들을 유심히 봐둘 필요가 있을것 같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90sec | F/5.0 | ISO-200 | 2006:06:08 16:50:43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25sec | F/5.6 | ISO-200 | 2006:06:08 16:51:38

에펠탑은 높기때문에 이정표가 별로 필요없지만 이정표가 궁굼하다면 아래 사진을 보면된다. 축제 포스터와 같이 있는 프랑스식 이정표이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80sec | F/7.1 | ISO-200 | 2006:06:08 16:51:00

에펠탑으로 가다보면 정말 유럽에 온것 같은 문양을 가진 건물들을 보게 되는데 책에서만 보다가 직접 본나는 건물벽만 보면서 걸어 다녔다. 정말 차와 강변에 현대식 유람선만 없고 마차만 다닌다면 17세기로 돌아간듯한 느낌이 날것 같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60sec | F/6.3 | ISO-200 | 2006:06:08 16:52:15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00sec | F/5.0 | ISO-200 | 2006:06:08 16:52:22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80sec | F/4.5 | ISO-200 | 2006:06:08 16:53:23


건물가를 지나니 공원 숲 너머로 에펠탑이 조금씩 보이기 시작한다. 사진이나 텔레비젼에서만 에펠탑을 보던 나는, 에펠탑이 가까이 오기시작하고 조금씩 보이자 카메라를 쥔 내손엔 연신 셔터를 누른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00sec | F/5.0 | ISO-200 | 2006:06:08 16:52:32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90sec | F/5.0 | ISO-200 | 2006:06:08 16:54:10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80sec | F/7.1 | ISO-200 | 2006:06:08 16:59:20

파리 에펠탑 광장에 도착하니, 아침 10정도 임에도 불구하고 정말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고 있었다. 아침이라 에펠탑 네귀퉁이 입장구중 2군데만 오픈이 되어있었고, 개인/단체/기타로 입장이 가능했다. 나는 에펠탑에서 보는 경치가 의외로 별로(?)라는 소문을 들어서 밑에서 사진만 찍고 있는데.. 역광이고 에펠탑이 생각보다 어마어마하게 커서 아래에선 마땅히 찍기가 힘이 들었다. 그래도 광각으로 괴상하게(?)생긴 에펠탑을 찍기 시작했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200 | 2006:06:08 17:02:42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25sec | F/5.6 | ISO-200 | 2006:06:08 17:12:36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60sec | F/6.3 | ISO-200 | 2006:06:08 17:15:27

이래서는 에펠탑을 제대로 못찍을것 같기만하다. 샤이요 궁은 역광측이라 촬영하기가 조금 그래서 아예 순광촬영이 가능한 상드마르스공원에서 촬영하기로 했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200 | 2006:06:08 17:03:27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25sec | F/5.6 | ISO-200 | 2006:06:08 17:07:14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00sec | F/5.0 | ISO-200 | 2006:06:08 17:08:11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80sec | F/4.5 | ISO-200 | 2006:06:08 17:08:48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80sec | F/7.1 | ISO-200 | 2006:06:08 17:10:43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25sec | F/5.6 | ISO-200 | 2006:06:08 17:12:36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60sec | F/6.3 | ISO-200 | 2006:06:08 17:15:27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350sec | F/10.0 | ISO-200 | 2006:06:08 17:18:40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350sec | F/10.0 | ISO-200 | 2006:06:08 17:23:46

투벅투벅 투덜거리면서 지나가는데 걸어다니는 경찰에, 기마 경찰까지, 게다가 왠 경찰도 아닌 무시무시한 총까지 들고 다니는 3인조 군인들을 발견할 수 있었다. 숙소로 와서 민박집에 물어봐서 안것이지만 독일 월드컵으로 인해 보안 및 테러 안전 강화 일환으로 중요 거점에 군인도 경계업무에 투입이 되었다고 한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200 | 2006:06:08 17:27:41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200 | 2006:06:08 17:27:48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200 | 2006:06:08 17:28:03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60sec | F/6.3 | ISO-200 | 2006:06:08 17:30:13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320sec | F/11.0 | ISO-200 | 2006:06:08 17:35:51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80sec | F/5.6 | ISO-200 | 2006:06:08 17:40:02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100 | 2006:06:08 17:45:27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100 | 2006:06:08 17:45:48


파리 에펠탑을 보고 샤이오궁으로 걸음을 재촉했다. 왜냐하면 에펠탑을 이쁘게 관람하고 기념 촬영을 할 수 있는 곳이기 때문이다. 가다보니 파리 관광용 버스 2종류중 붉은 색의 버스를 보게 되었다. 관광차량은 계속 이동하는 형과 포인트마다 탑승과 하차가 자유로운 형이 있다.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320sec | F/9.0 | ISO-100 | 2006:06:08 17:46:26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80sec | F/7.1 | ISO-100 | 2006:06:08 17:50:02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180sec | F/7.1 | ISO-100 | 2006:06:08 17:48:34
NIKON D200 | Normal program | 1/250sec | F/8.0 | ISO-100 | 2006:06:08 17:49:43

파리에서 파리사람과 아닌사람이 구별 잘되는것 중 하나가 파리사람들 대부분이 차든 사람이던 교통신호가 아니더라도 융통성(?)있게 길을 건너고 차량을 운행한다는 점이다. 아마도 파리여행이 몇일차가 되면 어느샌과 사람들과 함께 신호 위반하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에펠탑에서 다리를 건너다보면 파르페와 아이스크림 바게트샌드위치 가게들을 볼 수 있다. 여행에서 가장 남는것이 보는것과 먹는것이 아닌가 한다. 특히 파리는 지금 무더위 중이므로 시원한 아이스크림 하나 하나를 사서 걸으면서 샤이오 궁으로 가는것도 좋은 방법인것 같다. 개인적으로 사서 먹고 싶었지만, 다이어트를 해야하는 축복 받은 몸이기때문에 군침만 흘리고 지나간다.

샤이요궁으로 가는 길에 보면 기념품 가게, 간식을 살수 있는 가게들이 많이 있다. 기념품 가게에 가면 품질이 우수한것들이 많아서 마음 궂게 잡지 않으면 주머니가 가벼워 지기도 한다. 나에겐 파리의 전경을 담을 흑백사진이 자꾸 유혹하는데 구입할까 말까 하는 행복한 고민에 빠지기도 한다.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