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

« 2017/11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어제(12일) 방송된 ‘예쁜 남자’ 8회에서는 장근석(독고마테 역)이 내면의 성장통을 겪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장근석의 섬세한 감정 열연이 빛을 발하며 시청자들의 가슴에 진한 파문을 일으킨 것.


박지윤(묘미 역)을 보며 스스로를 되돌아보게 된 장근석은 차현정(김인중 역)에게 “내가 살겠다고 당신 이용했다. 근데 그 후로 하루도 부끄럽지 않은 날이 없었다”며 용서를 구하는 한 층 성장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장근석은 “왜 그렇게 성공하고 싶냐”는 박지윤의 물음에 “어머니는 평생 맘고생만 하다 가셨다. 성공해서 갚아 드리고 싶다. 이게 쓸데없이 큰 야망이라면 야망이다”며 고해성사를 하듯 담담한 목소리로 자신의 진심을 내뱉어 보는 이들을 짠하게 만들었다.


특히, 장근석은 그동안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달해주었던 능청스런 모습이 아닌 아픈 상처를 지닌 독고마테(장근석 분)의 내면을 무게감 있게 표현해냈다는 호평일색.


또한 독고마테의 감정에 동화된 듯 목소리와 눈빛만으로 눈물보다 더 깊은 진심을 전달한 장근석은 독고마테의 변화에 따라 더욱 섬세한 호연을 선보이고 있는 터. 이에 장근석표 독고마테의 성장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다.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담담한 듯 말해서 더 안타까웠다’, ‘장근석 스타일 또 변신했네’, ‘마테가 진짜로 성장해가고 있네요’, ‘장근석 미묘한 감정도 자유자재 조절하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내고 있다.


한편, 이날 방송말미에는 독고마테를 향해 사랑고백을 전하는 보통과 그런 보통(아이유 분)을 막아서는 다비드(이장우 분)의 모습에서 끝을 맺어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케 했다.


장근석의 깊은 내면연기가 빛을 발하고 있는 KBS 2TV 수목드라마 ‘예쁜 남자’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Photo provided by YTREE MEDIA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