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

« 2017/08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KBS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극본 김민정,임예진/연출 백상훈,김성윤 /제작 (유) 학교2015 문화산업전문회사,FNC 엔터테인먼트)가 시청자들의 예상을 뒤엎는 스토리를 이어가며 앞으로 남은 4회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지난 12회 방송에선 1년 전, 정수인(정인서 분)이 담임 김준석(이필모 분)의 수업 도중 뇌수막염으로 사망했다는 사실이 밝혀졌고 이사장 공재호(전노민 분)의 지시 하에 사망 시간을 조작, 모두 없던 일처럼 꾸몄다는 뒷이야기까지 드러나 보는 이들을 탄식케 했다. 많은 시청자들이 정수인 사건에 주목하고 있던 가운데 펼쳐졌던 허를 찌르는 반전은 단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몰입도를 선사했다.


하지만 그중에서도 시청자들을 가장 충격케 한 건 죽은 줄 알았던 이은비(김소현 분)의 쌍둥이 언니 고은별(김소현 분)이 살아있다는 사실이었다. 통영 납골당, 버스 터미널에서 조금씩 모습을 보이던 고은별은 드디어 12회 방송에서 완벽한 존재감을 알렸다. 고은별은 자신의 집으로 돌아와 엄마 미경(전미선 분)과 재회, “엄마”라는 대사 하나만으로 소름끼치는 엔딩을 선사하며 안방극장을 경악케 한 것.


특히, 이러한 고은별의 재등장은 은비를 중심으로 펼쳐지고 있었던 이안(남주혁 분), 태광(육성재 분)과의 로맨스 라인과 정수인 사망사건의 진짜 첫 목격자인 은별이 다시 나타났다는 점, 자신의 진짜 정체를 감추고 은별의 삶을 살고 있던 은비의 운명 등 ‘후아유-학교2015’ 속 모든 스토리에 큰 파장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단 4회만을 남겨둔 지금 ‘후아유-학교2015’가 또 어떤 전개로 시청자들을 들었다 놨다 할지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거절당할 걸 알면서도 김소현(이은비 역)을 찾아가 자신의 마음을 전한 육성재(공태광 역)의 진심어린 고백이 여심을 뒤흔들었다.


안방극장의 허를 제대로 찌르고 있는 KBS 2TV ‘후아유-학교2015‘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KBS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