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

« 2017/10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SBS 창사 25주년 특별기획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연출 신경수|극본 김영현, 박상연)의 변요한이 하륜(조희봉 분) 일당과 벌인 산 속 혈투에서 무휼(윤균상 분)과 삼한제일검다운 합은 물론, 길선미(박혁권 분)와 긴박감 넘치는 대치 장면으로 이들의 싸움이 어떻게 전개될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어제 방송에서 이방지(변요한 분)는 '고향으로 돌아가 가족과 살고 싶다'는 분이(신세경 분)의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오랫동안 토지 문제를 연구한 조준(이명행 분)의 도움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을 깨닫고 이방원(유아인 분), 무휼과 함께 조준의 연구 내용이 담긴 자료를 찾으러 갔다. 

 

그러나 이들이 서고에 도착했을 때 이방지가 맡은 것은 피 냄새였고, 자료들은 이미 하륜 일당에 의해 도둑맞은 상태였다. 이방지와 무휼은 곧바로 이들을 뒤쫓았고, 곧이어 벌어진 수십명의 산 속 혈투 속 삼한제일검다운 이방지의 화려한 검술 액션은 시청자들에게 긴박감 넘치는 재미를 선사하며 호평을 얻었다. 변요한은 빠르고 유려한 몸놀림과 함께 자유자재로 검을 다루는 삼한제일검 이방지의 모습을 또 한번 완벽한 액션으로 그려내 시청자들에게 몰입감을 선사했다.

 

긴장감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았다. 싸움 막바지에 나타난 길태미의 쌍둥이 형 길선미와 재회한 변요한은 믿을 수 없다는 듯한 표정과 함께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분위기로 대치. 길선미는 어린 땅새를 구해내고 장삼봉(서현철 역)에게 맡겨 무술을 익히게 한 장본인인 만큼, 동생인 길태미를 죽이고 삼한제일검이 된 이방지와 숨은 검객 길선미의 아이러니한 운명과 같은 재회는 이 둘이 어떤 대결을 펼칠지 긴장감과 기대를 한 데 모으게 했다.

 

길태미를 죽이고 삼한제일검이 된 이방지가 길선미 또한 이길 수 있을 것인지, 또 앞으로 길선미와는 어떤 인연을 이어가게 될 것인지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기대가 모이고 있는 <육룡이 나르샤> 24화는 오늘 밤 10시 SBS를 통해 방송된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SBS, 사람엔터테인먼트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