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8/1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경상대학교를 상경계열의 단과대학으로 알고 어느 종합대학의 경상대학이냐고 물었습니다.” “경남의 거점 국립 종합대학인데도 불구하고 취업 원서조차 보지 않습니다.”

‘경남국립대학교’로 교명변경을 추진하고 있는 경상대학교(GNU·총장 하우송)가 ‘경상대학교’라는 교명으로 인한 불이익 사례와 피해사례 등을 수집한다고 8일 밝혔다.

교수·직원·학생 등 학내 구성원과 10만 동문,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경상대학교는 수집된 사례를 특허심판원에 제출, 심판관들에게 경상대학교 동문·구성원들의 교명변경 열망과 당위성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례는 4월 23일까지 우편, 팩스, 이메일로 접수한다.

경상대학교는 또 불이익 사례를 가능한 한 육하원칙에 따라 작성하되 사유발생 일시·장소·행사내용 등 일반적인 내용을 가능하면 구체적으로 작성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경상대학교는 마산의 경남대학교가 국립으로 오인되는 사례도 접수한다고 밝혔다.

경상대학교 하우송 총장은 “‘경남국립대학교’로 교명을 변경하고자 하는 것은, 10만 동문과 지역주민의 자긍심을 높여주고, 경상남도가 그 크기에 걸맞게 발전하는 데 거점 국립대학교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함”이라고 강조했다.

하 총장은 또 “교육과학기술부에 교명변경을 조속히 승인하여 줄 것을 촉구함과 동시에 특허심판원에 제기된 상표무효소송에 대한 대응을 진행 중에 있다”며 “다시는 ‘경상대학교’라는 교명 때문에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기필코 교명변경을 이루고자 피해 사례를 수집하니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피해 사례는 진주시 가좌동 900 경상대학교 대외협력과, 팩스 055-751-6228, 이메일 lee7217@gnu.ac.kr 또는 OIEC@gnu.ac.kr��� 보내면 된다.

전용모 기자 jym1962@kmbnews.net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진주시 가호동 | 경상대학교 가좌캠퍼스
도움말 Daum 지도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