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6

« 2018/06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김C, 우희진의 공감 열연이 40대 싱글들의 공감스토리로 심장을 울렸다. 이에 시청률도 반응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2TV 드라마스페셜 단막 2014의 세 번째 작품 ‘들었다 놨다’(극본 유미경, 연출 이정섭)는 시청률 5.1%(AGB닐슨 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프로그램 자체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야간심야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단막극의 저력을 과시한 것.

 

이날 방송분에서는 혼기를 놓치고 본격적으로 얼굴에 주름이 안착하기 시작한 40대 노총각, 노처녀 남궁상(김C)과 이은홍(우희진)의 좌우충돌 에피소드를 그려냈다.

 

노총각 신세를 면하지 못하고 불혹을 맞이하게 된 남궁상. 그 나이 되도록 추운 겨울 시린 옆구리에 애인 한 명 없는 별 볼일 없는 인물이지만 번듯한 직장에 부장자리라도 꿰차고 있고 그럭저럭 만족하는 삶을 살고 있다. 하지만 평화로운 휴일 같던 남궁상의 삶을 송두리째 뒤엎어버린 인물이 있었으니 바로 이은홍. 그녀 또한 노처녀 신세를 면하지 못하고 있는 남궁상과 비슷한 처지의 직장동료다. 결혼적령기를 놓치고 심성이 고약해졌는지 직원들에게 부리는 노처녀 히스테리는 그녀만 모르는 병이 되어버렸다.

 

그런 은홍이 남궁상은 달갑지가 않았다. 때로는 옷에 김칫국물을 묻히고 다니며 칠칠맞기까지 그녀. 매력지속시간이 10분이 넘지 않아 '텐미닛'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그래서 입을 여는 순간 궁상의 기대는 산산히 부서지고 말았을 정도로 밉상이었다. 뿐만 아니라 남궁상에게 말 한마디도지지 않고 오히려 ‘찌질이’, ‘위선자’라며 날을 세운 이은홍이었기에 둘은 서로에게 눈으로는 물론 가슴으로도 절대 느낄 수 없는 눈엣 가시 같은 존재였다.

 

하지만 직장 동료의 장례식 이후 술에 취한 나머지 한 침대위에서 적과의 동침을 하게 된 두 사람. 불행 중 다행히도(?) 더 큰 사고는 없었지만 이상한 여자에게 코 꿸지도 모른다는 불길한 예감에 휩싸인 남궁상은 결혼을 하기로 마음먹었다. 직속부하 진아(신소율)와 어떻게 해보겠다는 야무진 꿈을 품고 진아가 속해있는 바리스타 동호회에 가입했고 놀이동산에도 함께하며 절박한 심정으로 노력을 해보았지만 진아의 아버지에게 봉변만 당할 뿐이었다.

 

또한 조금씩 은홍에게 호감이 생기기 시작했던 남궁상은 절친이자 직장동료 우현(박준혁)을 통해 은홍이 우현과 사귀었던 사이였고 우현을 따라 회사를 옮긴 사실을 전해 듣게 됐다. 왠지 모를 배신감에 할 말을 잃은 남궁상의 자존심은 무너져버리고 말았다. 하지만 결국 은홍의 진심을 알게 된 궁상은 한걸음에 내달려 은홍을 껴안았고 서로를 안은 채 진심을 주고받았다.



 

뮤지션 김C의 첫 주연 데뷔작으로도 화제를 모은 ‘들었다 놨다’는 남궁상과 이은홍을 통해 이 시대 40대 싱글들의 심리와 삶의 방식을 섬세하게 그려냈다. 특히 40대의 심장을 울린 김C와 우희진의 공감 열연은 소통과 배려의 참된 의미를 깨닫게 했고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시청자들은 게시판과 SNS를 통해 “달달하고 소소한 재미에 푹 빠졌어요. 우희진은 예뻤고 김C의 반전 연기력도 놀라웠습니다”, “우희진의 탄탄한 연기력이 돋보였던 단막극이었습니다”, “김C와 우희진 의외의 조합이었음에도 엄청 공감하면서 보았습니다”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KBS 드라마스페셜 단막 2014는 네 번째 작품으로 배우 김향기, 박철민, 라미란이 출연하는 ‘예쁘다 오만복’을 오는 2일 밤 11시 55분 KBS 2TV를 통해 방송한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KBS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anon EOS 5D Mark III | 1/160sec | F/2.8 | ISO-1250 | 2013:01:23 10:11:18


김C가 웃었다(?!)

 

좀처럼 표정의 변화가 없기로 유명한 김C. 시청자들을 폭소케 하는 웃긴 상황에도 그의 표정의 변화를 잡아내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김C도 웃게(?) 만드는 상황이 카메라에 포착됐으니 그 사연이 심히 궁금해진다.

 

김C는 오는 23일(일요일) 밤 11시 55분 KBS 2TV를 통해 방송 예정인 드라마스페셜 단막 2014의 세 번째 작품 ‘들었다 왔다’(극본 유미경, 연출 이정섭)에서 주인공 남궁상 역을 맡았다.


Canon EOS 5D Mark III | 1/200sec | F/4.5 | ISO-1600 | 2013:01:23 09:38:42


Canon EOS 5D Mark III | 1/160sec | F/2.8 | ISO-1250 | 2013:01:23 10:12:59


연출 이정섭 감독이 김C의 캐스팅 배경을 우스갯소리로 “가장 궁상맞게 살았을 것 같은 배우를 찾으려 했다”고 말한 것처럼, 김C가 열연할 남궁상은 그의 이름처럼 왠지 초라하고 꾀죄죄한 인물이다. 모친의 “결혼해라”라는 구박은 이미 단련이 됐고 혼자 여행하기, 커다란 곰 인형과 맥주 마시기가 삶의 일부가 됐으며 흰 머리카락도 신체의 일부가 되어 버린 내일 모레 불혹 ‘마흔의 문턱’을 바라보고 있는 그다.

 

회사 직원들에게 하는 잔소리조차 열정 부족으로 귀차니즘을 느끼고야마는 남궁상에게도 궁금증을 유발한 여자가 있다. 지쳐 있을 때마다 커피처럼 기운을 북돋아 준 마법 같은 휴식을 안겨준 그녀, 바로 같은 회사 직원 진아(신소율)다. 진아와 놀이공원 데이트에 나선 남궁상. 과연 꽃중년이 아닌 ‘꼭중년’ 궁상도 나이를 뛰어 넘는 로맨스가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줄 수 있을까?

 

지난 1월 23일 서울 송파구의 놀이공원에서 진행된 단막극 ‘들었다 놨다’ 촬영 현장. 방학 시즌을 맞아 개장 시간부터 많은 인파가 모인 이날 현장에서는 김C와 신소율에 대해 사람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특히 신소율은 오랜만에 찾은 놀이공원에서 촬영 쉬는 시간에 틈틈이 셀카를 찍으며 즐거워했고 초고난이도의 놀이기구도 거뜬히 소화, 강심장의 소유자임을 입증하며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만끽했다.

 

그리고 김C에게 전달된 ‘들었다 놨다’ 제작진의 사슴뿔 헤어밴드. 놀이공원의 필수 아이템인 헤어밴드에 김C는 처음에 두 손을 내저으며 애교 섞인 투정으로 거부했지만 이내 머쓱해하다가도 만족스러운 듯 촬영 내내 헤어밴드를 머리에서 벗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KBS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anon EOS 5D Mark II | 1/100sec | F/2.8 | ISO-1250 | 2012:02:12 03:00:25


락커 ‘김C’, 변치 않는 뱀파이어 미모로 화제!! 독일 유학 후 2년 만에 TV에 깜짝 출연해 화제를 낳은 김C가, 데뷔 이래 변치 않는 꽃거지 스타일의 ‘방부제 외모’로 네티즌들의 집중 관심을 받고 있다.

김C는 지난 7화부터 tvN 월화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 (극본 : 서윤희, 연출 : 이권, 제작: 오보이 프로젝트)에서 괴짜 뮤지션 ‘락 킴’으로 출연해, 특유의 개성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안구정화'에게 영감을 주는 락의 달인으로, 안구정화를 진심으로 응원하지만 때로는 독설로 날카롭게 지적하는 멘토로 활약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은 2000년 김C가 락 그룹 ‘뜨거운 감자’로 데뷔할 당시 1집 표지 사진, 예능 <1박 2일> 활약 당시의 모습, 가장 최근 <닥치고 꽃미남밴드>에 등장한 모습을 한번에 모아놓은 것으로, 한 때 최고의 화제를 몰고 온 일명 ‘중국 꽃거지’를 연상케 하는 자유분방한 포스와 특유의 패션 감각을 드러내고 있다. 12년이 지난 지금도 변치 않는 락 스피릿과 자유로운 감각을 고스란히 엿볼 수 있다고.
 
네티즌들은 “10년 전이나 지금이나 변함없는 자유분방한 외모다” “12년간 꽃거지 스타일을 고수하다니 놀랍다” “1박 2일 촬영 마치고 바로 드라마 촬영장으로 넘어온 것 같다” “닥꽃밴에서 괴짜 뮤지션으로 어떻게 활약할지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 (극본 : 서윤희, 연출 : 이권, 제작: 오보이 프로젝트)는 꽃보다 아름답지만 한없이 거친 꽃미남들이 뭉친 고등학교 락밴드 ‘안구정화’를 중심으로, 패기 넘치는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음악에 대한 열정을 그린 16부작 청춘 로맨스 드라마. 오는 5일(월)에 방송될 11화에서는 생방송 무대를 무사히 마친 밴드 안구정화가 갑자기 큰 인기를 얻게 되면서 겪게 되는 스토리가 펼쳐질 예정이다.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닥치고 꽃미남밴드> ‘안구정화’가 생애 첫 생방송 무대에서 자신들의 악동본능을 발휘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tvN 월화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연출 이권/극본 서윤희/제작 오보이프로젝트) ‘안구정화’는 28일 방송되는 10회 방송에서 첫 싱글앨범 ‘무단횡단’으로 생애 첫 라이브 무대를 갖는 모습을 공개한다. 이 무대를 위해 ‘안구정화’는 HR엔터테인먼트 사장인 해리(김인서 역)와 팽팽한 신경전을 펼치며 첫 데뷔무대를 갖게 될 예정.

‘안구정화’는 첫 싱글앨범 ‘무단횡단’을 녹음하는 과정도 쉽지 않았다. 전문 프로듀서가 곡의 코드진행을 바꾸려하자 병희의 곡을 건드리는 것이 싫은 안구정화는 바로 “이 곡은 우리의 것이다”며 신입답지 않게 당차게 맞서면서 ‘안구정화’만의 색을 유지한 것. 또한 첫 데뷔 무대 역시 라이브로 무대에 서고 싶은 ‘안구정화’의 욕심과 안전하게 MR반주로 진행하려는 기획사의 속내가 부딪치면서 시청자들에게 데뷔 무대의 흥미진진함과 생동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실제로 ‘안구정화’가 데뷔했으면 좋겠다”, “‘안구정화’ 공연 보러 오늘밤도 tvN으로 놀러가야겠다”, “닥꽃밴은 닥본사가 제맛”, “‘닥꽃밴’은 이미 나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며 다양한 의견을 보이고 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는 꽃보다 아름답지만 한없이 거친 꽃미남들이 뭉친 고등학교 락밴드 ‘안구정화’를 중심으로, 패기 넘치는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음악에 대한 열정을 그린 16부작 청춘 로맨스 드라마. 매주 월,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Canon EOS 5D Mark II | 1/200sec | F/2.8 | ISO-400 | 2012:02:22 00:53:13

Canon EOS 5D Mark II | 1/200sec | F/2.8 | ISO-200 | 2012:02:22 00:29:03

Canon EOS 5D Mark II | 1/250sec | F/2.8 | ISO-400 | 2012:02:22 00:51:18

Canon EOS 5D Mark II | 1/320sec | F/2.8 | ISO-200 | 2012:02:22 00:45:03

Canon EOS 5D Mark II | 1/125sec | F/2.8 | ISO-200 | 2012:02:22 00:27:42

Canon EOS 5D Mark II | 1/160sec | F/2.8 | ISO-200 | 2012:02:22 00:03:18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anon EOS 5D Mark II | 1/100sec | F/2.8 | ISO-1250 | 2012:02:12 03:00:25


가수 김C가 <닥치고 꽃미남밴드>에 특별출연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김C는 오는 21일 tvN월화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연출 이권/극본 서윤희/제작 오보이프로젝트) 8화에서 ‘안구정화’의 뮤지션으로서의 미래에 결정적 역할을 하는 락의 달인 ‘락킴’으로 출연한다. 그는 극 중 ‘안구정화’가 밴드로써 자신들의 색깔을 잃지 않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는 뮤지션으로 등장,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김C의 인상적인 첫 등장은 ‘안구정화’의 연습실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다. 멤버들이 락 페스티발에서 좌절을 겪은 후, 오히려 락 페스티발 연주 동영상으로 UCC 스타덤에 오르게 되고 그 동영상에 호기심이 동한 ‘락킴’이 ‘안구정화’의 연습실을 기습적으로 방문, 멤버들을 혼비백산하게 만드는 장면이다.

김C는 <닥치고 꽃미남밴드>가 밴드 음악을 중심으로 방황하는 청춘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과 우정을 리얼하게 펼쳐낸다는 점에 호감을 갖고 특별 출연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김C는 지난 2010년 독일 유학 이후 방송에서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내는 터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C는 ‘락킴’이라는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사전에 직접 의상을 세심하게 체크하는 등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 촬영 현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20일, 공개 된 스틸 사진 속 김C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락의 대부라 불리는 독특한 캐릭터 ‘락킴’의 모습으로 변신, 괴짜 뮤지션의 아우라를 강하게 풍기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김C의 개성 넘치는 연기로 탄생할 ‘락킴’이

과연 엉뚱한 조언과 가르침으로 ‘안구정화’의 음악적 지주로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