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8/1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BMW_Group_Driving_Center_Korea_e.pdf


Today the BMW Group celebrated the opening of its first Driving Center in Asia, located in Incheon, Korea. The investment totals 75.5 million US Dollars up to 2020 (77 billion Korean won), and around100 new jobs have already been created.

 

The BMW Group has driving experience centers in both Germany and the US, however the Driving Center in Korea is the first one worldwide to combine both a driving track and a dedicated brand experience. It will open its doors to the public on 1 August, 2014.

 

At the opening ceremony, Dr. Ian Robertson, Member of the Board of Management of BMW AG, Sales and Marketing BMW, said: "The Driving Center is the next step in our commitment to Korea and to Asia. Korea is one of our fastest growing markets and now our ninth largest single market worldwide. We see more potential here and wish to grow even further. I am very happy that customers here now have more opportunity to fully experience our BMW and MINI brands.”

 

Concepts such as the Driving Center are part of the BMW Group’s comprehensive “Future Retail” strategy, an approach that marks a significant shift in the way that the company interacts with its customers. This program includes new, innovative and inspiring ways for customers to experience products and brands, such as city center Brand Stores and City Sales Outlets.

 

The Driving Center accommodates a 2.6 kilometer closed circuit track where drivers can experience a variety of situations, such as high speed driving, emergency and off-road techniques, using BMW and MINI vehicles. The center offers dedicated exhibits around BMW, MINI and BMW Motorrad vehicles, a new Junior Campus with specially tailored science education programs on mobility and road safety for children, as well as a 12,000 m2 eco-friendly sports park. In total, the Driving Center covers 240,000 m2, the equivalent of 33 soccer fields.

 

The facilities will also serve as a new training center for sales, customer service and product training. Furthermore, a Service Center operated by Bavarian Motors, an authorized BMW and MINI dealer, offers customers a service point for minor problems. In addition, BMW and MINI owners can take advantage of the newly established “Airport Service”, where they can leave their cars for maintenance and other care programs during their travels.

 

For further information please refer to www.bmw-driving-center.co.kr and www.mini-driving-center.co.kr

 

 

As a further sign of commitment to the market, the BMW Group also announced at the ceremony that it has opened a satellite R&D Center in Korea.

 

Dr. Ian Robertson stated that, “Being one of the most highly-advanced technological nations in the world, customers in South Korea have very specific needs and expectations. Both the BMW Group and South Korea share a passion for high quality products and to be at the forefront of innovation. Therefore we have established this new R&D Center in Korea to better serve the demands of our customers here.”

 

The R&D Center began operations at the beginning of July. It is expected to have a headcount of around 20 people by the end of 2015.

 

The benefits of the BMW Group’s extended R&D operations are threefold: the implementation of local customer requirements and market-oriented solutions, to pick up trends in innovation through improved ties with local companies, as well as technology scouting through cooperation with local technology companies, universities and institutes.

 

It is the fifth satellite R&D Center for the company worldwide, with similar centers already in operation in Japan, China, the US, and Brazil.


/ Photo & Media provided by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BMW 그룹이 세계적 권위의 ‘2014 올해의 엔진상(International Engine of the Year 2014)’에서 2개 부문을 석권했다고 30일 밝혔다.

 

2.5ℓ~3ℓ 엔진 부문 ‘올해의 엔진’에 선정된 BMW 직렬 6기통 트윈파워 터보 엔진(3.0ℓ)은 올해로 4회째 선정되었으며, 1.4ℓ~1.8ℓ 엔진 부문 ‘올해의 엔진’에 선정된 MINI 4기통 터보 엔진(1.6ℓ)은 8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BMW 6시리즈와 7시리즈에 장착된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은 BMW 그룹 특허 밸브트로닉 형식의 가변 밸브 타이밍과 더블 바노스 가변 캠샤프트 제어시스템, 트윈스크롤 터보차저, 고정밀 가솔린 직분사 시스템 등의 기술이 적용되어 있다.

 

또한, 올해 출시 예정인 MINI 컨트리맨 쿠퍼S과 MINI 페이스맨 쿠퍼S에 장착되는 1.6ℓ 4기통 터보차저 엔진 역시 밸브트로닉 시스템 기반 가변밸브 제어방식의 트윈스크롤 터보차저와 가솔린 직분사 시스템이 적용되어 빠른 반응성과 탁월한 효율성을 제공한다.

 

한편, ‘올해의 엔진상’은 전 세계 34개국 82명의 자동차 전문 언론인들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들이 다양한 카테고리 내에서 가장 뛰어난 엔진을 선정했으며, BMW와 MINI는 1999년 ‘올해의 엔진상’이 시작된 이후 총 63개의 개별 부문 및 전체 부문 수상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BMW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anon EOS 5D Mark II | Manual | 1/100sec | F/4.5 | ISO-1250 | 2014:05:29 07:55:13


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 일명 ‘너포위’의 강력계 형사 팀장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배우 차승원이 5월29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4 부산국제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에 마세라티 신차와 함께 등장하며 현장에 있던 언론과 관람객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아시아 최초로 공개되는 마세라티의 ‘콰트로포르테 디젤(Quattroporte Diesel)’, ‘기블리 디젤(Ghibli Diesel)’ 차량과 함께 등장한 차승원은 훤칠한 외모와 키는 물론, 내로라하는 모델들도 범접하지 못할 카리스마 넘치는 모델 매력을 선보여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Canon EOS 5D Mark II | Manual | 1/125sec | F/5.6 | ISO-1250 | 2014:05:29 07:59:53


Canon EOS 5D Mark II | Manual | 1/100sec | F/4.5 | ISO-1250 | 2014:05:29 07:57:08

 

특히 럭셔리 세단 콰트로포르테 디젤과는 진중한 표정의 무게감 있는 포즈를, 바로 이어진 스포티하고 젊은 느낌의 기블리 디젤 모델과는 역동적이고 세련된 표정과 포즈로 바로 변신해 마세라티 전시장에 모인 촬영기자와 관람객들로부터 ‘역시 차승원’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팔색조 매력을 과시했다.

 

차승원은 2013서울국제모터쇼에서도 평소 즐겨 타는 차로 알려진 마세라티의 홍보대사로 깜짝 등장하며 눈길을 끈 바 있다. 올해에도 마세라티의 홍보대사로서 부산까지 달려와 ‘의리남’임을  입증 했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마세라티 홍보대행사 무버먼한국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05.16 10:26

Bosch reduces fuel consumption of coaches Car/BOSCH2014.05.16 10:26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Eco.Logic Motion developed by Bosch now also provides Daimler's Setra TopClass 500 coach with fundamental benefits through lower fuel costs and reduced pollutant emissions. "The focus is on optimized engine and transmission control through the use of extended navigation data, such as information about road gradients," explains Manfred Baden, President of the Car Multimedia division at Bosch. 


Bosch's Car Multimedia division and Mercedes-Benz Trucks jointly realized the first series production project incorporating Eco.Logic Motion. The system in the Actros that Daimler refers to as "Predictive Powertrain Control" was already introduced in the late summer of 2012. Bosch supplies the hardware, software platform and electronic horizon for this, and Daimler developed the sophisticated algorithms. This cutting-edge technology is now also optionally available in the Setra TopClass 500 coach. It will soon also be making an efficient contribution to resource conservation in further Setra coaches and in the Mercedes Travego, thus quickly paying for itself.


Predictive sensor for more economic driving 

Eco.Logic Motion acts, so to speak, as a predictive sensor for improving the driving strategy. Through strict separation of the operating software and application software, the hardware developed by Bosch is capable of also taking into account vehicle-specific algorithms and improving the energy efficiency. 


Creating the dynamic electronic horizon

The system creates a three-dimensional image of the surroundings based on a digital map that also includes information about the slope of the road. This image combined with precise data about the vehicle's location obtained via GPS (Global Positioning System) is used to calculate a preview of the vehicle's surroundings – referred to as the "electronic horizon".


Calculating a strategy for environmentally friendly driving

Based on the information gleaned from the dynamic electronic horizon and from the comparison with current vehicle parameters, the application software simulates an environmentally friendly driving strategy. For this purpose, it calculates a suitable speed and an appropriate gear selection for the route section that lies ahead of the coach. This information is then compared with current parameters and is transmitted to the vehicle's powertrain as instructions that are followed by the engine and transmission control units, thus enabling the vehicle, for instance, to accelerate when most appropriate or avoid unnecessary gear changes shortly before the crest of a hill.


Fundamental benefits through significant fuel savings

New test drives performed by Daimler on the topographically demanding A6 autobahn have now revealed amazing potential. According to the findings, utilizing Eco.Logic Motion enables an average fuel saving of more than nine percent to be achieved. Accordingly, CO2 emissions can also be reduced significantly. According to calculations by Bosch, for a coach with a high annual mileage and at today's fuel prices, even a reduction in fuel consumption of only one percentage point translates into a decrease in the overall operating costs of around 400 euros per year.

Automotive Technology is the largest Bosch Group business sector. In 2013, its sales came to 30.6 billion euros, or 66 percent of total group sales. This makes the Bosch Group one of the leading automotive suppliers (NB: Due to a change in accounting policies, the 2013 figures can only be compared to a limited extent with the 2012 figures). Automotive Technology largely operates in the following areas: injection technology for internal-combustion engines, alternative powertrain concepts, efficient and networked powertrain peripherals, systems for active and passive driving safety, assistance and comfort functions, technology for user-friendly infotainment as well as car-to-car and Car2X communication, and concepts, technology, and service for the automotive aftermarket. Bosch has been responsible for important automotive innovations, such as electronic engine management, the ESP anti-skid system, and common-rail diesel technology. 


The Bosch Group is a leading global supplier of technology and services. In 2013, its roughly 281,000 associates generated sales of 46.1 billion euros. (NB: Due to a change in accounting policies, the 2013 figures can only be compared to a limited extent with the 2012 figures). Its operations are divided into four business sectors: Automotive Technology, Industrial Technology, Consumer Goods, and Energy and Building Technology. The Bosch Group comprises Robert Bosch GmbH and its roughly 360 subsidiaries and regional companies in some 50 countries. If its sales and service partners are included, then Bosch is represented in roughly 150 countries. This worldwide development, manufacturing, and sales network is the foundation for further growth. In 2013, the Bosch Group invested some 4.5 billion euros in research and development and applied for some 5,000 patents. This is an average of 20 patents per day. The Bosch Group’s products and services are designed to fascinate, and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by providing solutions which are both innovative and beneficial. In this way, the company offers technology worldwide that is “Invented for life.”


Further information is available online at www.bosch.com and www.bosch-press.com, http://twitter.com/BoschPresse.


PI8472 - May 12, 2014


/ Photo & Report provided by Bosch Press Release - sujung.jang@kr.bosch.com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Munich. A new virtual race car, the BMW Vision Gran Turismo, takes to the racetrack in Gran Turismo® 6, the acclaimed racing title available exclusively on PlayStation®3. The race car, created by BMW Group Design, boasts a virtual three-litre six-cylinder inline engine developed by BMW M GmbH, which promises a peak performance of 404 kW/549 hp, fast laps and optimum handling and control. “The development of the BMW Vision Gran Turismo combines our many years of motorsports experience with signature BMW Design. The race car anticipates future racing trends and allows gaming fans even more to experience BMW racing quality,” says Andreas-Christoph Hofmann, Vice President Brand Communication BMW, BMW i, BMW M. Starting this Thursday, visitors to BMW Welt in Munich will also be able to take the BMW Vision Gran Turismo to the virtual track within the BMW M exhibition. Besides PlayStation®3 gaming stations, an additional dedicated racing seat with a specially designed three-screen display will be available making the experience totally immersive, and the closest you can get to driving the car in real life.




 


Following in the tradition of the successful BMW touring cars of the 1970s, the BMW design team has created an uncompromising road racer for the modern era. Crisp proportions and a dynamic silhouette give the BMW Vision Gran Turismo the appearance of speed, even standing still. Front and rear spoilers ensure optimum down-force, while all air conduction elements reduce drag and lower the vehicle’s total weight through the use of carbon fibre. The paint finish in BMW M colours traces the flow of the airstream, recalling BMW Motorsports successes. Karim Habib, Head of Design BMW Automobiles said: “The BMW Vision Gran Turismo is pure BMW sportiness and dynamics. It’s a precise driving machine engineered and designed to race and win.”

 

The technology in the BMW Vision Gran Turismo is just as impressive as its uncompromising design. A powerful three-litre six-cylinder inline engine with M TwinPower Turbo technology delivers a maximum power of 404 kW/549 hp between 6,200 min-1 and 7,300 min-1. Its peak torque of 680 Nm is developed at just 1,900 rpm. A sequential six-speed transmission, operated by gearshift paddles on the steering wheel, distributes engine power to the driven rear axle. The outstanding performance characteristics of the BMW Vision Gran Turismo, which weighs only 1,180 kilograms, include perfect 50:50 axle load distribution. 

 

The BMW Group demonstrates its on-going commitment to the gaming field. The growing relevance of the video game market and its active gaming community means that concepts such as the BMW Vision Gran Turismo, as well as classic and current BMW vehicles, can not only be presented passively in images or trailers, but also experienced in an interactive manner by a wide audience and even taken for a virtual drive.

 

To mark the game’s 15th anniversary last year, Kazunori Yamauchi, Gran Turismo® creator and president of Polyphony Digital Inc., invited leading automobile manufacturers to contribute to the successful game series. Design departments were called upon to look into the future and share their ground-breaking concept models with the gaming community. The virtual cars will be gradually integrated into the new Gran Turismo® 6 game through online updates. “I was eagerly awaiting what kind of car the people at BMW would come up with. The resulting Vision Gran Turismo car was a sports car that was so clearly BMW, that really shows the DNA of BMW. What makes the Vision GT car so recognizable as a BMW, is in things like its compact size, its wide front and rear overfenders. It maintains the strong angular forms from the past, but the car is also given modern, elegant lines”, said Yamauchi. Adrian van Hooydonk, Senior Vice President BMW Group Design added: „This project means a lot to me, because Kazunori-san shares the same passion for design and driving pleasure as we do at BMW Group. We are pleased to present our very first virtual BMW concept car at GT6.”

 

The Gran Turismo® video game, first released in 1998, is an award-winning racing simulation. The series is one of the biggest virtual racing games worldwide and PlayStation’s most successful franchise. A wide range of realistic racetrack options and authentic-looking HD graphic images characterise the game. According to Sony Computer Entertainment, the complete series has sold over 70 million games in more than 100 countries to date.

 

Making Of Video on YouTube: http://youtu.be/a8U89-JtMlI

Car trailer on YouTube: http://youtu.be/_obcI-bIS4Y

 

/ Photo & Media provided by BMW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세계적인 상용차 브랜드인 볼보트럭은 금일 광장동 소재 워커힐호텔 제이드가든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 전체를 아우르는 대규모 통합 신제품 런칭 행사를 가졌다. 볼보트럭의 아시아 지역 진출 80주년을 맞아 한국에서 단독으로 개최되는 이번 런칭 행사에는 볼보그룹 본사와 아•태 지역 각국의 고객, 딜러, 해외 기자단 등 총 1,600여명이 참석한다. 또한, 국내 트럭 업계가운데 가히 처음이라 할 만한 규모와 위용을 자랑하며 볼보트럭의 핵심 지역으로서 한국 상용차 시장의 위상을 보여주는 뜻 깊은 자리이기도 하다. 


금일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는 볼보트럭의 전 라인업에 해당하는 FH, FM, FMX 시리즈의 덤프트럭과 트랙터, 카고트럭 등 총 9가지 모델이 공개되었다. 이번에 발표된 신제품은 차체 엔진과 내, 외부 디자인 및 설계는 물론 작은 부품인 볼트 하나까지도 모두 교체되어 기존 모델과는 완전히 차별화되는 완전히 새로운 차원의 트럭이다. 제품 개발에 30억 달러 이상의 비용과 엔지니어링에만 1,400 만 이상의 시간이 투입되었다. 더불어, 보다 완벽한 품질과 성능을 위해 총 2,100만 킬로미터에 달하는 주행테스트를 진행했고 이는 적도를 따라 전세계를 525회 운전하는 것과 같은 거리이다. 이와 같은 노력이 응집된 볼보트럭의 신모델 시리즈는 가장 현대적이고 혁신적인 기능과 디자인을 자랑하는 역대 최고의 제품이며. 운전자를 최우선으로 고려한 설계를 기반으로 트럭의 가동성과 연료 효율성을 높여 운용 생산성과 수익성을 극대화한다.     


볼보의 새로운 시리즈는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 혁신을 보여주는 볼보 다이나믹 스티어링 (Volvo Dynamic Steering, VDS)을 전 모델에 기본 장착해 동종 트럭 중에서 가장 뛰어난 핸들링을 제공한다. 고급 승용차의 핸들링 수준을 월등히 뛰어넘는 볼보 다이나믹 스티어링을 통해 새로워진 스티어링 샤프트가 운전대의 움직임을 훨씬 더 직접적으로 기어박스에 전달하고 이 움직임이 바퀴에도 직접 전달됨으로써 운전자가 도로 상태에 대해 명확하게 느끼고 대응할 수 있다. 노면 상태나 차량의 속도와 방향 전환, 풍속 등의 자연 상태 등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차체가 안정적으로 유지되면서 운전자가 큰 힘을 들이지 않고 운전대를 조작할 수 있어 안전과 운전 편의성 면에서 최고 수준을 구현한다.   


또한, 볼보가 자랑하는 인공지능 자동변속기 I-시프트 (I-Shift)를 기본 탑재하고 있어, 신속하고 부드러운 변속이 가능한 것은 물론, 고출력의 토크를 발휘하여 우수한 주행성능과 월등히 높은 연비를 구현했다. 또한, 볼보의 다이나플릿 시스템 (Dynafleet System)은 운전 중에 지속적으로 연료 소비량을 확인할 수 있어 운전자들이 연료를 절감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기능이다. 


Hasselblad H3DII-50 | Manual | 1/180sec | F/11.0 | ISO-400 | 2013:02:27 11:37:04

기존 트럭의 한계를 뛰어넘는 프리미엄 트럭, FH 시리즈

새로운 볼보 시리즈 가운데서 가장 대표적인 플래그십 모델은 볼보 FH시리즈이다. 볼보 FH시리즈는 운전자 중심의 설계와 연료 효율성을 중점으로 개발된 모델로 내구성, 인체공학적 디자인은 물론 뛰어난 핸들링, 강화된 안전장치와 시간 절약 기능까지 장시간의 운행에 최적화된 기존 트럭의 한계를 뛰어넘는 프리미엄 제품이다. 


새로운 볼보 FH시리즈는 540 마력에서부터 700마력까지 다양한 엔진사양으로 만나볼 수 있다. FH는 1,450-1,900rpm에서 최대 540마력을 자랑하는 13리터 엔진을 장착해, 최저 1,050rpm에서도 265kg.m의 균일한 토크의 힘을 발휘한다. 또한, FH16은 최대 700 마력의 강력한 힘과 함께 1,000-1,550rpm 에서 최대 321kg.m의 토크로 뛰어난 연료효율성을 자랑하는 동급 최강의 모델이다. 


이처럼 뛰어난 성능과 연료 효율성 및 편의성을 자랑하는 새로운 볼보 FH시리즈는 볼보트럭의 대표적 플래그십 모델로서 ‘2014년 올해의 글로벌 트럭(International Truck of the Year 2014)’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세계적인 디자인 상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red dot)’ 와 ‘IF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수상하면서 그 우수한 디자인을 인정 받았다.  


만능 플레이어, FM 시리즈

볼보 FM시리즈는 최고의 유연성과 운송 효율성을 보여주는 만능 플레이어다. 장시간 운전은 물론 도시 환경에 적합하게 설계되었다. 더불어, 차량 무게의 경량화, 차축의 배열 변화, 향상된 샤시 유연성을 갖춘 데다 특장회사와의 인터페이스가 탁월해 고객의 작업 환경에 따라 개별 맞춤화가 가능하다. FM 11은 최저1,600rpm에서 최대1,900rpm 범위에서 450마력의 힘을 발휘하며 950-1,400 rpm 에서 219kg.m의 토크를 보여준다. FM은 최대 500마력의 동급 최강의 힘과 1,050-1,400rpm에서 255kg.m의 출력이 가능하다. 



Hasselblad H3DII-50 | Manual | 5sec | F/25.0 | ISO-50 | 2010:11:26 14:56:59


최고의 건설장비 트럭, FMX시리즈

FMX시리즈는 건설작업에 적합한 최고의 건설장비 트럭으로 생산성과 내구성이 획기적으로 향상되었으며 새롭게 추가된 후륜 에어 서스펜션 시스템을 통해서 안락성과 이동성이 크게 개선되었다. 또한, 전면 구조에 사용된 모든 부품들을 고강력 강판 구조로 다시 설계하고 대다수를 기존의 위치에서 재배열하여 험한 건설 작업 현장에서도 끄덕없는 내구성을 자랑한다. FMX제품은 1,400-1,900rpm에서 최대 500마력의 힘의 구현이 가능한 D13C엔진을 탑재, 최저 1,050rpm에서도 255kg.m의 출력이 가능하다. 


그 외에도, 새로운 볼보 FH, FM, FMX시리즈의 곳곳에서 운전자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설계한 배려가 돋보인다. 작업과 동시에 편안한 휴식공간의 역할을 하는 최적의 환경과 더 넓은 수납공간을 제공하는 운전석,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되어 사용 편의성과 안전성을 극대화한 계기판, 제품과 부품을 모니터 하는 진보된 개념의 텔레매틱스 기술 등 고객에게 최고의 차량 운용 효율성을 제공한다. 


특히, 볼보트럭은 이번 새로운 모델을 구입하는 고객들에게 부품 마모 및 트럭 상태를 원격으로 모니터링 하고 수리를 받을 수 있는 골드 서비스 및 운전자 교육 훈련 패키지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볼보트럭은 이번 행사를 위해 방문한 1,600여명에 달하는 아•태 지역 각국의 고객과 딜러를 대상으로 경기도 평택 소재의 볼보트럭 종합출고센터에서 새로이 출시한 전 모델에 걸친 대대적인 시승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볼보트럭코리아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04.21 11:11

MINI, 2014 베이징 모터쇼 참가. On News/Car2014.04.21 11:11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는 4월 23일부터 29일까지 중국의 수도 베이징에서 진행되는 2014베이징 모터쇼에서 뉴 MINI 페이스맨과 뉴 MIMNI 컨트리맨, 3세대 뉴 MINI등 최신 모델들을 공개한다.

 

특히 이번 2014 베이징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업그레이드된 뉴 MINI 페이스맨를 선보인다. 프리미엄 컴팩트 부문 최초의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SAC) 모델로 이번 베이징 모터쇼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MINI의 독창적인 컨셉과 현대적인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의 명맥을 잇는 뉴 MINI컨트리맨도 아시아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MINI 주요   출품차량  

- 뉴 MINI 페이스맨(세계 최초 공개)

- 뉴 MINI 컨트리맨(아시아 최초 공개)

- 3세대 뉴 MINI (Hatch)


 


뉴 MINI 페이스맨

2014 베이징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뉴 MINI 페이스맨은 프리미엄 컴팩트 부문에서 세계 최초로 출시된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SAC)로 2개의 도어, 대형 테일게이트, 역동적인 라인, 파워풀한 주행능력을 갖춘 모델이다.

 

뉴 MINI 페이스맨에는 강력하고 효율적인 가솔린과 디젤 4기통 엔진이 장착되었으며, 고성능 모델인 뉴 MINI 존 쿠퍼 웍스 페이스맨 모델에는 더욱 강력한4기통 터보 엔진이 탑재되어 다이내믹한 운전의 재미를 보장한다. 이와 함께 MINI 페이스맨 ALL4모델에는 MINI ALL4 사륜구동 시스템이 장착되어 강력한 구동력과 주행 안정성, 스포티한 코너링을 제공한다.

 

대형 전조등과 육각형 라디에이터 그릴 윤곽, 더욱 가벼워진 경합금 휠, 뒤로 갈수록 내려가는 루프라인과 점점 좁아지는 사이드 윈도우 디자인이 차체의 날렵한 외형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여기에 옵션으로LED 안개등과 MINI 최초로 피아노 블랙 외장 패키지가 제공되어 해당 옵션을 선택 시 크롬 장식이 피아노 블랙 색상의 마감으로 교체된다.

 

이와 더불어 뉴 MINI 페이스맨의 기능성을 강조하는 센터 레일 수납 시스템과 뒷좌석 등받이를 개별적으로 접어 적재공간을 330리터에서 최대 1,080리터까지 확장할 수 있다.

 

또한 3세대 뉴 MINI의 특징인 MINI 커넥티드(MINI Connected) 기능도 적용되어 다양한 엔터테인먼트와 온라인 기능을 제공한다. 



 

뉴 MINI 컨트리맨

2014 베이징 모터쇼에 아시아 최초로 공개되는 뉴 MINI 컨트리맨은 MINI 최초로 전장이 4m가 넘는 모델이자, 독특한 비율과 외형치수, 높아진 최저 지상고, 다양한 배치가 가능한 넓은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모델 별로 4기통 가솔린 또는 디젤 엔진 장착되었으며, 뉴 MINI 쿠퍼 S 컨트리맨 모델의 4기통 가솔린 엔진에는 트윈 스크롤 터보차저가 장착되어 최고출력 190마력, 최대 토크는 24.5kgㆍm의 힘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100 km/h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7.8초다. 이처럼 강력해진 엔진 성능에도 모든 모델의 연비가 향상되고 배기가스 배출량이 낮아져 EU6 배기가스 기준을 충족시킨다. 

 

개성적인 뉴 MINI 컨트리맨의 외관은 새롭게 구성된 육각형 라디에이터 그릴 구조와 함께 더욱 강인한 인상을 보여준다. 또한 MINI ALL4 사륜 구동시스템이 장착된 모델에는 정면과 후면 에이프런과 측면 스커트 부분에 외장 하단 커버 보호장치가 포함된다. (뉴 MINI JCW 컨트리맨 모델 제외) 여기에 컨트리맨 최초로 LED 안개등이 옵션사항으로 제공되며 MINI 최초 '피아노 블랙' 외장 패키지가 옵션으로 지원된다.

 

다이내믹한 주행 옵션도 추가되었다. 모든 모델에는 스포츠 모드가 적용되며 스포츠 모드로 주행 시 스티어링 휠과 가속페달의 반응성 및 기어 변속점이 변경된다. 타이어 공기압 컨트롤 장치도 추가되어 각 타이어의 공기압이 새는 경우 운전자에게 위험 신호를 알려준다. 또한 모델별로 스마트폰을 차량에 연결하여 인포테인먼트, 통신 및 주행 체험 분야의 인터넷 기반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MINI 커넥티드 기능과 적응식 코너링 라이트, 컴포트 액세스 장치, 파노라마-유리 패널식 선루프, 자동 냉난방 시스템, 탈착식 트레일러 장치 등 최고급 사양의 혁신적인 옵션들이 적용됐다.

 

뉴 MINI 컨트리맨은 고성능에 초점을 맞춘 최상급 모델 뉴 MINI 존 쿠퍼 웍스 컨트리맨 모델로도 구성되며, MINI를 위해 특별히 개발된 ALL4 사륜구동 시스템은 뉴 MINI 쿠퍼 S 컨트리맨에는 옵션, 뉴 MINI 존 쿠퍼 웍스 컨트리맨에는 기본으로 제공된다. 

 

뉴 MINI (Hatch)

프리미엄 소형차 MINI의 3세대 모델인 ‘뉴 MINI’는 MINI 고유의 디자인 헤리티지는 유지하면서도 엔진을 비롯한 내장재들이 풀 체인지 되어 MINI 브랜드 역사상 최고의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뉴 MINI 에는 새로운 MINI 트윈파워(TwinPower) 터보 기술이 적용된 1.5리터 3기통 가솔린 엔진이 장착됐으며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22.4kgㆍm의 힘을 발휘한다. 2세대 MINI와 비교해 볼 때 엔진 기통 수는 다운사이징 된 반면, 성능은 더욱 극대화됐다. 출력은 122마력에서 136마력으로 14마력 더 늘어났으며,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이전보다 2.6초 앞당긴 7.8초로 단축됐다. 안전최고속도는 210㎞/h로, 13㎞/h 늘어나는 등 혁신적인 성능을 구현한다.

 

최상급 모델인 뉴 MINI 쿠퍼 S는 2.0리터 4기통 터보 가솔린 엔진으로 최고출력 192마력, 최대토크 28.6 kgㆍm,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단 6.7초에 도달하며, 안전최고속도는 233km/h에서 제한된다.

 

차 특히 차체 크기가 확장되어 쿠퍼 기준으로 기존 2세대 MINI보다 98mm 길고 전폭은 44m, 전고는 7mm 더 높아졌다. 더 커진 차체 덕분에 커브 기민성과 승차감뿐만 아니라 탑승자 사용 공간과 트렁크 용량이 211리터로 더욱 넓어졌다.

 

프리미엄 세단에서나 적용되던 고급 옵션들도 대거 장착되었다. 드라이빙 모드는 기존의 스포츠(SPORT) 모드와 미드(MID) 모드에 그린(GREEN) 모드가 추가되어 더욱 다양하고 개성 넘치는 주행을 즐길 수 있다.

 

외관은 MINI 최초로 풀 LED 헤드램프와 리어램프가 적용되어 세련미를 더했고, 인테리어에도 다양한 사용자 편의 옵션들이 적용되었다. 차량 중간에 설치된 원 형태의 계기판에는 최대 8.8인치 컬러 디스플레이가 장착된다. 디스플레이에는 내비게이션 시스템, 엔터테인먼트, 전화 및 차량 상태가 표시되며 이 모든 조작은 변속 레벨 주변에 위치한 미니 컨트롤러를 통해 조작이 이뤄진다. 디스플레이 주변은 LED 링이 감싸고 있어 주행 상태가 변할 때마다 색깔이 변하면서 시각적인 피드백을 표시한다.

 

3세대 MINI의 고성능 모델인 ‘뉴 MINI 쿠퍼 S’에는 MINI 최초로 헤드업 디스플레이가 기본 적용됐다. 헤드업 디스플레이에는 주행속도와 내비게이션 안내 등이 그래픽으로 표시되어 운전 중 도로 상황에 더 집중할 수 있게 해준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BMW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Canon EOS 5D Mark III | Manual | 1/500sec | F/6.3 | ISO-1000 | 2014:04:12 14:40:16


Nürburgring (DE), 12th April 2014. Proud first-time winners have taken victory in the VLN Endurance Championship’s first race in the new BMW M235i Racing Cup Class: Adrenalin Motorsport took the top spot on the podium with Daniel Zils (DE), Norbert Fischer (DE) and Uwe Ebertz (DE). Team Scheid-Partl Motorsport’s new “Eifelblitz” finished in second place with Max Partl (DE) and Jörg Weidinger (DE) behind the wheel. Third place on the podium in the CUP5 Class was secured by Adrenalin Motorsport’s second car, driven by Guido Wirtz (DE), Christopher M. Rink (DE) and Oleg Kvitka (RU).



Canon EOS 5D Mark III | Manual | 1/640sec | F/6.3 | ISO-400 | 2014:04:12 10:22:23


BMW Sports Trophy Team Marc VDS took 5th place overall in the DMV 4 Hour race in their number 25 BMW Z4 GT3. Maxime Martin (BE) and Jörg Müller (DE) just missed a place on the podium in a race that was close right to the very last lap. Claudia Hürtgen (DE) and Martin Tomczyk (DE) finished 6th in their number 20 car for BMW Sports Trophy Team Schubert. Their number 19 sister car, driven by Dirk Werner (DE) and Alexander Sims (GB), was on track for a podium spot for a long time, but fell back into 10th after a tyre failure shortly before the finish. Dirk Adorf (DE) and Markus Palttala (FI) ended the race in 13th in BMW Sports Trophy Team VDS’s second BMW Z4 GT3. Uwe Alzen Automotive’s BMW Z4 GT3 and both cars from Walkenhorst Motorsport finished in 7th, 14th and 16th, respectively. 


The scheduled four-hour race had to be stopped after less than 60 minutes due to a serious accident – fortunately, none of the drivers involved were seriously injured. The race continued around three and a half hours later after the heavily damaged crash barriers were replaced at the Pflanzgarten section of the track. The total race time was reduced to just under three hours.



Canon EOS 5D Mark III | Manual | 1/500sec | F/5.6 | ISO-500 | 2014:04:12 14:56:38


Jörg Müller (5th place, Number 25 BMW Z4 GT3, BMW Sports Trophy Team Marc VDS): 

“The tight two-car battles were fun, but they were sometimes pretty gruelling, too. The car was really good in the corners, but our competition were able to overtake us again and again by taking advantage of the slipstream. It was a lot of hard work, but I’m happy. We’re learning more with every race and are moving in the right direction.” 


Claudia Hürtgen (6th place, Number 20 BMW Z4 GT3, BMW Sports Trophy Team Schubert): 

“The race unfortunately had to be interrupted due to a serious accident – that made it pretty hectic. Nevertheless I think we managed to make the best out of the day. Once again, we didn’t have any technical problems, and we were able to gain some more important experience. The anticipation for the 24 Hour race in June is growing with every kilometre we drive.” 


Alexander Sims (10th place, Number 19 BMW Z4 GT3, BMW Sports Trophy Team Schubert): 

“It’s a shame that I could only drive one stint because the race was shortened, but it’s still really helped me prepare for the 24 Hour race. In contrast to the qualification races, I was able to learn a lot today about driving and overtaking on the Nordschleife. You have to make a lot of good decisions.”


Dirk Adorf (13th place, Number 26 BMW Z4 GT3, BMW Sports Trophy Team Marc VDS): 

“The BMW Z4 GT3 is very quick on the Nordschleife, but we could do with just a little bit more top speed on the straights. My goal was to drive a double stint in this race to see if the car and I could see it through. I have the team to thank for it working out. The BMW Z4 GT3 runs smoothly and is very good to drive. We unfortunately had a tyre failure that put us too far behind to get right back up to the front again.”


Matthias Unger (Team Principal, Adrenalin Motorsport, 1st place, BMW M235i Racing Cup Class): 

“I’m very happy about this win – at the end of the day, the competition in this category is very stiff indeed. You could really see the concentration of talent in the BMW M235i Racing Cup class, particularly before the race was stopped. Six cars were covered by just over 20 seconds. However, we naturally went into the race to win it. And we did. I’m very happy about that.”


/ Photo & Media provided by  BMW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스투트가르트. 2014년 세계 내구 챔피언십의 탑 카테고리를 위한 뉴 919 하이브리드는 이번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월드 프리미어 데뷔를 기념한다. 명백한 시즌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는 르망 24시를 위한 이 혁신적인 프로토타입은 WEC 시리즈의 8개 레이스에 참가할 911 RSR과 함께 제네바에서 공개된다. 더불어, 포르쉐 S 디젤1) 은 제네바에서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며, 911 타르가2) 는 유럽 데뷔를 할 예정이다.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 최첨단 기술이 양산차에게 주는 혜택

포르쉐 AG 회장 마티아스 뮐러는 “르망의 프로토타입 개발에 있어 중요한 것은 이 클래스를 위해 새롭게 만들어진 혁신적인 레이싱 룰인데, 이것은 에너지 효율성과도 관련이 있다. 2014년,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는 세계 내구 챔피언십 시리즈와 르망 24시에서 승리할 가장 빠른 차는 될 수 없을지 모르지만 정해진 연료로 가장 먼 거리를 갈 수 있는 차가 될 것이며, 이것은 곧 자동차 기업들이 반드시 극복해야 하는 도전이라 할 수 있다. 이 919 하이브리드는 포르쉐가 지금까지 만들어온차들 중 가장 빠른 이동 연구소이자 가장 복잡한 레이스 카다.”라고 말했다.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의 우수한 효율성은 신중하게 균형잡힌 전체적인 컨셉의 결과물이다. 연소 기관부터 에너지 재생 시스템, 섀시와 러닝 기어, 에어로다이내믹과 운전자를 위한 인체공학 시스템까지 각 부품들의 합은 효과적인 장치를 구성한다. 이 연소기관은 섀시의 로드베어링 멤버(load-bearing member)로서의 역할을 하는 컴팩트 4기통 가솔린 V 엔진이다. 2리터의 엔진 배기량, 직분사 시스템과 모노터보차져, 9000rpm까지 속도를 높일 수 있는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는 미래 지향적인 다운사이징 철학의 선구자라 할 수 있다. 이 컴팩트 엔진은 약 500마력까지의 출력을 낸다. 


또한 르망 프로토타입은 두 개의 에너지 재생 시스템을 갖고 있다. 배기 시스템으로 움직이는 전기 발전기를 통해 배기가스가 열 에너지로 전환되는 것이 근본적으로 새로운 점이라 할 수 있다. 두번째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918 스파이더의 시스템과 기능적으로 유사하다. 프런트 액슬의 발전기가 브레이크 구간에서 발생하는 운동 에너지를 전기 에너지로 전환한다. 리튬-이온 배터리는 에너지 저장 수단으로 쓰인다. 운전자가 이 에너지가 필요할 때에는 전기 모터가 프론트 액슬을 가동 시킨다. 이로 인해 919 하이브리드는 일시적으로 사륜구동차가 될 수 있다. 


200명이 넘는 새로운 포르쉐 팀이 바이작의 개발 센터에서 르망 프로토타입을 발전시키고 실현시키고 있다. LMP1의 책임자인 프리드리히 엔징어(Friedrich Enzinger)는 “우리는 2년 반안에 기반 시설을 만들었고 팀을 구성하였으며 복잡한 레이스카를 만들었다. 우리는 다른 경쟁업체들이 지닌 경험에 대해 경의를 표하고 있다. 첫 해 우리의 목표는 간단하다. 경주에서 완주하고 경쟁력을 갖추는 것이다.”라고 말한다.


로맹 뒤마(Romain Dumas, 프랑스), 닐 쟈니(Neel Jani, 스위스)와 마크 리브 (Marc Lieb, 독일) 는 14번으로 시작하는 포르쉐 919 하이브리드를 운전할 것이다. 20번 차량은 티모 베른하르트(Timo Bernhard, 독일), 브렌든 하틀리(Brendon Hartley, 뉴질랜드)와 마크 웨버(Mark Webber, 호주)가 운전하게 된다. 


포르쉐 911 RSR: 레이스 트랙의 아이콘이 양산차에 주는 혜택

포르쉐에게 있어 가장 스포티한 퍼포먼스와 최대의 에너비 효율성에 대한 추구는 ‘인텔리전트 퍼포먼스’라 불리는 브랜드 특성의 핵심이라 할 수 있다. 이 ‘인텔리전트 퍼포먼스’는 919 하이브리드와 911 RSR에 볼드체로 새겨져 있다. 이 프로토타입은 단순한 도로 위의 혁신적인 차일 뿐만이 아니다. 7 세대동안 성공적으로 각각 다른 모습을 보여주었던 911 아이콘은 모터스포츠의 발전에서 가장 직접적으로 혜택을 받았다. 예를 들어 후륜 구동의 911 RSR은 지능적인 경량 디자인과 잘 정제된 에어로다이내믹스를 선보인다. 이 두 특성들은 단순히 빠른 랩타임을 위한 것 뿐 아니라 더 나은 연료 효율성을 만든다. 


470마력의 911 RSR은 2013년에 처음 소개되었다. 포르쉐의 이 차량은 작년에 열린 르망 24시의 클래스에서 1등과 2등을 석권했고, 2014년 1월에는 데이토나에서 개최된 미국 24시 클래식에서 클래스 우승을 자축했다. 포르쉐의 두 번째 팩토리 팀인 포르쉐 팀 만타이는 4월에 열리는 세계 내구 챔피언십 시리즈에서 2대의 911 RSR 레이스카로 참가할 예정이다. 요르그 베르그마이스터(Jörg Bergmeister, 독일), 마르코 홀저(Marco Holzer, 독일), 프레드릭 마코위키(Frédéric Makowiecki, 프랑스), 패트릭 필레(Patrick Pilet, 프랑스)는 각각 6시간 동안 지속되는 일곱개의 세계 챔피언십 이벤트에서 경쟁할 것이다. 리처드 리이츠(Richard Lietz, 오스트리아)와 닉 탠디(Nick Tandy, 영국)는 르망의 마라톤에 같이 참가할 예정이다. 


모터스포츠 책임자인 하르트무트 크리스텐(Hartmut Kristen)은 포르쉐 GT 모터스포츠와 고객 스포츠 프로그램도 담당하고 있다. 그는 “2014년, 포르쉐는 기업 역사에 기록될 만한 대규모의 모터스포츠 프로그램을 시작할 계획이다. 우리는 현재 총 20명의 팩토리 드라이버들이 있다. 또 WEC의 팩토리 팀과 함께 뉴 튜더 유나이티드 스포츠카 챔피언십 시리즈의 북미 포르쉐카 팀이 사용한 2대의 팩토리 911 레이스카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우리는 처음으로 RSR를 고객 팀에 맡기기로 했다.”라고 덧붙였다.


가장 눈에 띄는 국제적인 고객은 의심의 여지 없이 팀 뎀시 레이싱 프로톤 소속의 미국 배우 패트릭 뎀시이다. 그는 올해 세번째로 르망의 스타트 라인에 서게 될 것이다.


포르쉐 모터스포츠 트위터: 빠르고 간편한 뉴스

@PorscheRaces는 포르쉐 모터스포츠의 새로운 트위터 채널이다. 레이싱 시즌이 시작되기 전다가오는 포르쉐의 모터스포츠 이벤트 메시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경기 중에는 드라이버 변경, 날씨 상황, 타이어 선택과 기타 정보에 대해 제공한다. 


포르쉐 마칸 S 디젤: 연비와 질주 본능을 지닌 최고의 차 

인텔리전트 퍼포먼스의 가장 최고의 예라 할 수 있는 또 하나의 포르쉐가 제네바에서 월드 프리미어 데뷔를 자축한다. 258마력을 내는 3리터 터보차지 엔진은 뛰어난 연비 효율을 지닌 가장 스포티한 콤팩트 SUV를 만들어냈다. 100km 주행당 디젤 6.1리터, 제로백 6.1초의 수치는 마칸 S 디젤의 드라이빙을 정의하는 수치라 할 수 있다. . 또한 포르쉐는 마칸 S 디젤을 진정한 장거리 스포츠카로 탄생시켰다. 


포르쉐 911 타르가: 클래식의 혁신적인 뉴 에디션

뉴 911 타르가는 1월에 열린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이후 유럽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1965년의 클래식카처럼, 신모델도 B-필러 대신 개성적인 바를, 앞자석 위로 움직이는 루프 섹션과 C-필러 없는 랩어라운드 리어 윈도우를 갖추고 있다. 하지만 클래식 모델과 달리, 신형 타르가의 소프트 톱은 버튼 조작만으로 열고 닫을 수 있다. 이것 또한 인텔리전트 퍼포먼스라 할 수 있다. 


1) 도심연비 13.9 – 11.8 l/100 km; 고속연비 7.7 – 6.9 l/100 km; 복합연비 10.0 – 8.7 l/100 km; CO2 배출량: 237 – 204 g/km; 효율등급: G, F**
2) 도심연비 6.9 – 6.7 l/100 km; 고속연비 5.9 – 5.7 l/100 km; 복합연비 6.3 – 6.1 l/100 km; CO2 배출량: 164 – 159 g/km; 효율등급: B


/ Photo provided by PORSCHE Korea PR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2014:01:28 14:25:47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의 새로운 3세대 모델, 뉴MINI가 영국 옥스포드(Oxford)에 이어 네덜란드에서도 생산된다.

 

2014년 여름부터 네덜란드에서 생산되는 뉴 MINI는 본(Born)에 위치한 위탁 제조업체 ‘VDL Nedcar’사를 통해 옥스포드 생산 차량과 동일한 엄격한 품질 기준으로 제작된다. 이를 위해, VDL Nedcar 근로자들이 이미 라이프치히와 옥스포드, 레겐스부르크의 BMW 공장에서 BMW 그룹 생산 시스템에 관해 심도 깊은 교육을 받았다.



2014:01:28 14:32:00


2014:01:28 14:55:45


2014:01:28 14:58:11


2014:01:28 15:20:16


2014:01:28 15:30:36


2014:01:28 15:37:19

 

VDL Nedcar를 통한 네덜란드 생산 네트워크 확대는 BMW 그룹의 글로벌 성장 전략을 구현하기 위한 계획의 일환이다. 연간 약 26만 대의 MINI를 생산할 수 있는 옥스퍼드 공장 생산량에 더해 연간 다섯 자리 수의 추가적인 글로벌 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옥스퍼드, 스윈던, 햄스홀에 거점을 둔 MINI의 영국 생산 네트워크와도 가까워 물류를 포함한 지리적 이점을 누릴 수 있다.


BMW 그룹의 하랄드 크루거(Harald Krüger) 생산부문 총괄사장은 “MINI 브랜드가 상당한 글로벌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추가적인 생산 네트워크가 필요했다”며 “이번 생산 네트워크 확장을 통해 네덜란드에서의 브랜드 입지를 한층 강화하고, 이 지역을 MINI 성공 스토리의 한 부분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4월 국내 출시 예정인 뉴 MINI는 MINI만의 디자인 정체성은 이어가고 더욱 강력해진 엔진 성능,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 풀 체인지업 모델로 전 세계 소형차 마니아의 주목을 받고 있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BMW Group PressClub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