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

« 2018/08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첫 단독 콘서트 투어로 전 세계 팬들과 만나고 있는 인기 아이돌 EXO의 멤버 타오가 ‘패션 포토그래퍼’로 변신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크리에이티브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셀러브리티>가 공개한 사진에서 EXO타오는 카메라를 손에 들고 이 날의 피사체인 모델 ‘백지원’을 다양한 각도로 촬영하고 있다. 모델을 향한 카메라의 뷰파인더를 보는 그의 시선에 진지함이 묻어있어 더욱 시선을 끈다.



 

평소 화보촬영과 인터뷰, 뮤직비디오 촬영 등으로 카메라 앞에 서는 일이 더 많았던 타오는 인터뷰를 통해 “사진은 나에게 기록의 의미이다. 소중한 시간인 추억을 기록하고 나의 일을 위한 나만의 데이터베이스다”, “주변의 친한 사람이나 멤버 외에 누구를 제대로 찍어본 경험이 없어서 조금 떨린다.”라고 말하며 패션 포토그래퍼에 도전하게 된 계기와 소감을 밝혔다.

 

타오의 도전에는 패션 포토그래퍼 박지혁이 멘토로, 1960년대 모즈룩으로 변신한 패션 모델 백지원이 피사체이자 모델로 나섰다. 박지혁은 “패션 포토그래퍼가 되기 위해서는 함께하는 이들과 호흡이 중요하다. 타오는 틈틈이 자기 사진을 확인하며 마음에 드는 컷을 정확히 선택할 줄 아는 점이 훌륭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모델 백지원도 “많은 포토그래퍼와 작업해 보았지만, 색다른 경험이었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타오가 모델로 삼고 싶은 EXO 멤버, 화보촬영을 한다면 찍고 싶은 컨셉 등이 공개된다. EXO 타오의 포토그래퍼로의 도전은 <더 셀러브리티> 10월호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또한, 지면에선 볼 수 없었던 타오의 체험 현장이 생생하게 담긴 영상은 <더 셀러브리티> 공식 홈페이지(thecelebrity.net)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Photo & Media provided by 더 셀러브리티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한・중(韓・中) 비롯 수많은 해외 팬의 사랑을 받고 있는 엑소 멤버 루한과 타오가 인기드라마 <상속자들>의 김탄(이민호)과 차은상(박신혜)으로 변신, 비주얼 커플(?)의 환상적 케미를 선보인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 마지막 회에서는 3개월간의 <쇼타임> 촬영 중, 멤버들이 각자 아쉬웠던 순간으로 돌아가 보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이에 루한은 “내가 원래 상남자인데 (쇼타임에서는) 그런 모습을 못 보여준 것 같다”는 아쉬운 마음을 밝히며, 드라마 <상속자들>의 패러디를 통해 상남자다운 매력을 발산하기로 했다. 이전 인터뷰들을 통해 <상속자들>의 열혈 시청자였음을 밝힌 루한은 이민호가 열연했던 주인공 ‘김탄’역을 자청했고, 김탄의 달콤한 사랑고백을 받는 상대 ‘차은상’역에는 타오가 멤버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아 선택되었다.


‘루탄’과 ‘타은상’으로 마주한 두 사람은 자칫 웃음이 나올 수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진지한 모습으로 연기에 임해 환상의 케미(Chemistry)를 자랑했다는 후문. 특히 루한은 <상속자들>의 명대사 "나 너 좋아하냐?"라는 멘트와 함께 박력 포옹까지 선보여 지켜보던 멤버들로부터 폭발적인 환호를 받았다.


루한과 타오의 명품연기와 환상적 케미는 13일 목요일 저녁 6시 MBC에브리원 <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 마지막 회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 Photo provided by  MBC+MEDIA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대세돌 엑소의 멤버 타오가 풋풋한 소녀 감성부터 이소룡 부럽지 않은 무술 실력까지, 진정한 반전 매력을 선보인다.


오는 16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에서는 새해를 맞이한 엑소 멤버들의 특별한 도전기가 펼쳐진다. 이중 <국제우슈대회> 3위에 입상 할 만큼 뛰어난 무술 실력을 자랑하는 타오는 “훌륭한 액션배우가 되는 것이 꿈”이라며 새해에는 무술연마에도 힘쓰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멤버들은 타오의 이야기에 반기를 들며 타오의 실생활을 폭로하기 바빴다는 후문. 특히 타오는 지난주 <쇼타임> 서울투어 방송분에서 '3살 타오', '소녀 타오'로 불릴 정도로 귀여운 매력을 선보였으며, 여타 예능프로그램에서도 강인해 보이는 외모와 달리, 여리고 눈물 많은 소녀 감성의 소유자로 비춰진 바 있다.


하지만 멤버들의 우려(?)와는 달리, 촬영 당일 타오는 발차기부터 쌍절곤까지 제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해 함께 있던 멤버들의 찬사를 받았다. 즉석에서 선보인 봉술 또한, 절도 있는 몸놀림에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까지 더해져 현장에서 지켜보던 모든 이들이 숨을 죽이게 만들었다. 또한 성룡 영화의 액션디자인까지 맡은 바 있는 타오의 무술 사부, 브루스 칸은 "타오는 액션 배우를 하기에도 손색이 없는 실력"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진다.


'소녀 타오'와 '쿵푸 타오'를 오가는 타오의 반전매력과 액션 배우를 능가하는 봉술실력은 1월 16일 목요일 저녁 6시 MBC에브리원 <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Photo provided by MBC플러스미디어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엑소의 중국인 멤버 크리스·루한·레이·타오를 위해 한국 멤버들이 따뜻한 시간을 준비했다.


오는 9일 목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에서는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중국인 멤버들을 위해 마련한 특별한 선물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엑소는 한국인, 중국인, 중국계 캐나다인으로 이루어진 다국적 그룹으로, 크리스·루한·레이·타오 4명의 멤버가 타국인 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셈.


지난 2013년, 12년 만에 가요계 밀리언셀러 달성이라는 쾌거와 각종 시상식의 대상을 휩쓸며, 작년 한해를 명실공히 '엑소의 해'로 만들었던 12명의 엑소 멤버들. 이런 눈부신 성과를 거두기까지 다른 문화와 다른 언어의 외로운 타국에서 열심히 활동한 중국인 멤버들의 노력도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중국인 멤버들은 "한국생활이 힘들지 않냐"는 인터뷰에서 늘 보여주던 밝은 모습과 달리 마음 속 애틋한 이야기들을 고백, 현장에 있던 다른 멤버들의 마음을 짠하게 만들기도 했다.


이에 한국인 멤버들은 특별한 아이디어를 내놓았다. 네 사람을 위해, 아직 둘러보지 못한 서울 관광과 '차이나타운'을 방문해 중국식 샤브샤브요리인 '훠궈'를 맛보며 즐거운 시간을 만끽한 것.


특히 지난 주 방송에서 '지상 최대 허름한(?) 토크쇼'라는 콘셉트로 공격형 예능을 선보였던 백현과 디오가 멤버들을 위한 일일 가이드로 변신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기도 했다.


중국인 멤버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으로 준비한 엑소 멤버들의 특별한 시간은 오는 9일 목요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Q&A 버라이어티-EXO의 쇼타임>을 통해 방송된다.


/ Photo provided by MBC에브리원  Press Release

/ MediaPaper.KR mediapaper@ymail.com  Sejin Oh

/ The News Article was written by receiving a Press Release.

Add to Flipboard Magazine. MediaPaper FlipBoard [GO]





Visit Sejin Oh's profile on Pinterest.
Posted by Oh Sejin media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